logo

어려운 이웃에 위로와 용기를...

뉴욕장로성가단 제 15회 정기연주회

뉴욕장로성가단(단장 김재관 장로) 제 15회 정기연주회가 퀸즈한인교회에서 400여 명의 관객이 운집한 가운데 열렸다. 

창단 제 23주년을 맞은 뉴욕장로성가단 단장 김재관 장로는 “우리 주변의 어려운 이웃을 돌아보며 기도하며 위로와 용기를 주는 마음으로 매년 정기연주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연주회는 단목 김바나바 목사 개회기도로 시작해 이다니엘 지휘 조윤희 반주로 합창 “복있는 사람은” 등 9곡을 연주했으며 부인합창단과 연합합창 및 아이노스중창단의 순서도 있었다. 

또 뉴욕사모합창단, 바이올린 유안나, 뉴욕필그림선교무용단, 밀알앙상블, 소프라노 조애실 등이 찬조출연 했다.

이날 뉴욕장로성가단 준비위원장 장세활 장로 사회로 후원이사회 이사장 박용기 장로가 후원금 1만 달러를 단장 김재관 장로에게 전달하는 시간을 가졌다.

헌금기도는 대외부단장 정권식 장로, 광고 총무 송윤섭 장로, 축도는 뉴욕교협회장 정순원 목사가 했으며 김경열 목사의 만찬기도 후 준비한 만찬을 즐기며 교제의 시간을 나눴다.

뉴욕장로성가단은 신규단원을 모집하고 있다. 연습은 매주 화요일 저녁 7시30분 퀸즈한인교회에서 한다. 

▲연락처: (917)763-0999.

 

<기사제공: 뉴욕장로성가단>

 

06.15.2019

Leave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