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뉴욕교협, 목사‧교역자‧교회직분자 세미나

“축도로 예배가 시작되는 삶의 예배자”


뉴욕교협, 목사‧교역자‧교회직분자 세미나 사진

 

뉴욕교협(회장 박태규 목사)이 주최한 ‘목사‧교역자‧교회직분자 세미나’가 ‘예배와 전도’의 주제로 2월 26일(월) 오전 10시30분 뉴욕베데스다교회(김원기 목사 시무)에서 이용걸 목사(필라영생장로교회 원로)를 강사로 초청한 가운데 진행됐다. 

박태규 목사의 기도로 시작한 세미나는 펜데믹 이후 교회 회복과 예배의 중요성을 강조한 이용걸목사의 강의와 영생장로교회 전도 왕 우장환 장로의 전도특강, 새생명훈련팀(김요셉 장로, 노한나, 이혜숙 집사)의 전도훈련으로 이어졌다. 

박태규 목사는 “이용걸 목사님은 40년간 목회하신 후 은퇴 후에도 강의 및 지원을 통해 후배들과 어려운 교회를 도와주심에 감사드리고, 주님이 오실 때까지 이 사역을 잘 감당하고 많은 열매가 있기를 기도한다”고 인사했다.

이용걸 목사는 “진정한 예배가 회복되어야 교회가 살아나고 예배를 생명처럼 귀중하게 여겨야하며 하나님만이 영광을 받아야 한다”고 강조했다. 또한 “예배는 하나님을 섬기고 바르게 예배하는 것이 삶의 중심이어야 한다. 습관적인 예배가 아닌 하나님 중심의 예배를 드려야 한다. 팬더믹 이후 어려운 이때일수록 주의 피로 사신 교회에 나와 예배를 드려야 한다. 그리하여 교회가 다시 세워지면 나라와 지역사회가 다시 회복되리라 믿는다”고 언급했다.

우장환 장로는 효과적인 전도를 위해 개인이 언제든 사용할 수 있는 전도수첩을 나누어주며“성공적인 전도는 그리스도만을 전하고 결과는 하나님께 맡기는 것이다. 또한 영혼을 사랑하는 마음을 갖는 것이 중요하며, 주님은 모든 사람이 구원을 받고 진리에 이르기를 원하신다”고 강조했다. 

이용걸 목사(디모데목회훈련원 원장)는 세미나를 위해 식사를 준비했을 뿐 아니라, 잃어버린 양한마리 넥타이와 그의 저서인 ‘레위기강해 설교집’을 선물로 전달했다. 

디모데목회훈련원은 3월 4일(월)부터 5일(화) 버지니아 코이노스영생장로교회(오건 목사 담임)에서 목회자세미나를 개최하며 문의는 201-954-1193 으로 하면 된다.

<홍현숙 기자>

03.02.2024

사진 더 보기 클릭 >>>

https://photos.app.goo.gl/6v1nCgxbg4762mZN9

Leave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