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이노비 버츄얼 아웃리치콘서트 재개

문화복지 NGO 이노비(EnoB: Innovative Bridge)가 코비드19으로 중단됐던 아웃리치콘서트 프로그램을 재개한다. 

2006년 뉴욕에서 설립돼 14년간 환자, 장애인, 양로원 거주 어르신 등 소외된 곳들을 찾아가 무료음악회를 열어왔던 이노비는 올 한해 직접 찾아가는 프로그램이 현실적으로 당분간 불가한만큼 상황이 안전해질 때까지 비대면 방식으로 촬영한 콘서트영상을 전달하는 버츄얼 아웃리치 콘서트 시리즈를 시작한다.

첫 번째 프로그램은 메조소프라노 박영경이 음악감독을 맡아 메트로폴리탄 오페라 정단원인 바리톤 이요한과 소프라노 조슬기, 그리고 피아니스트 백성은이 참여해 가곡과 미국민요, 귀에 익은 클래식곡과 영화음악 등을 각각 한인과 다민족들을 위해 2회의 콘서트를 준비했다. 

두 번째 프로그램은 싱어송라이터 유혜림이 음악감독을 맡아 기타리스트 정재영, 피아노에 정의주, 베이시스트 박정환이 참여해 귀에 익은 팝송과 가요, 트로트를 재즈로 편곡해 위로를 주는 힐링 콘서트를 2회 분량 준비했고, 두 프로그램 모두 최소한의 인원이 모여 안전수칙을 지켜 촬영을 마쳤다.

이 콘서트 시리즈는 뉴욕나눔재단, 재외동포재단, 조파운데이션과 NV팩토리의 후원과 협업으로 진행한다.

▲후원문의: enobinc@gmail.com, (212)239-4438

<기사제공: 이노비>

09.12.2020

Leave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