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하나님자녀 정체성 갖고 승리의 삶 살자”

하늘소망교회 선교주일 예배, 박지만 선교사 설교

하늘소망교회(담임 김덕수 목사)는 1월부터 3월까지 매월 마지막 주일을 선교헌신주일로 정하고 각처에 있는 선교사를 초청해 말씀을 나눈다. 

1월 31일 오전 11시 김덕수 목사의 찬양 인도로 시작된 선교헌신 주일예배는 홍에스더 전도사가 기도한 뒤 멕시코에서 사역하고 있는 박지만 선교사가 “역사의 주인이신 하나님”(단1:1-2)의 제목으로 말씀을 전했다. 

박지만 선교사는 다니엘의 믿음을 제시하며 “다니엘서를 통해 모든 역사를 주관하는 분은 하나님이심을 알아야 한다.”고 말하며 “메시지가운데 다니엘서 전체를 봐야한다. 다니엘에게 지혜와 지식, 꿈을 해몽할 수 있는 능력을 주셨고, 결국 느브갓네살왕이 하나님 앞에 무릎을 꿇게 했다. 우리가 잘 알고 있는 풀무불 사건, 사자굴속에 들어가는 사건 이 모든 사건을 통해 하나님만이 역사의 진정한 왕이시고 예수그리스도를 통해 영원한 나라를 세우심을 밝히 알려 주신다. 그렇다면 우리도 다니엘처럼 온 세상을 주관하시고 역사하시는 하나님을 깨달아 세상이 주는 눈에 보이는 좋은 것에 휩쓸리는 것이 아니라 하나님을 알고 하나님의 백성 된 나의 정체성을 따라, 우리의 삶속에서 거룩함을 지키며 살아야 한다. 그러할 때에 어려운 펜데믹 가운데서도 감사하며 기도하며 기뻐할 수 있는 삶을 살 수 있다”고 말씀을 전했다.

박지만 선교사는 2005년부터 멕시코 성경묵상 사역과 에스라 성경학교를 통해 하나님나라 일군들을 세우는 일에 헌신해오고 있다. 

하늘소망교회는 올해 ‘존귀한 일을 하는 존귀한 교회’(사32:8)를 표어로 삼고 아름다운 하나님의 자녀를 세우기에 올인하고 있다. 

2월과 3월 선교주일에는 남사현 선교사(스페인) 하도영(아프리카) 선교사가 각각 말씀을 전한다. 

<이성자 기자>

02.06.2021

Leave Comments